‘차범근 넘은’ 조소현, A매치 최다 출전 금자탑… PK 실축은 아찔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01.30 19:00 / 조회 : 601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한국 여자 축구 중원의 기둥 조소현이 새로운 역사를 썼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여자 A대표팀은 30일 오후 5시 인도 시리 시브 차트라파티 스타디움에서 호주와 2022 AFC 여자 아시안컵 8강전에서 1-0으로 승리하며, 4강행과 함께 3연속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 지었다.

기쁨은 이뿐 만 아니다. 조소현이 이날 선발로 나서면서 남녀 통틀어 A매치 최다인 137경기를 달성했다. 기존 기록인 차범근, 홍명보 전 대표팀 감독이 136경기를 넘어섰다.

조소현의 최다 출전 기록 기쁨이 하마터면 악몽으로 남을 뻔 했다. 전반 38분 페널티 킥 기회에서 실축하며, 패배를 맞이할 뻔 했다. 지소연이 후반 42분 중거리 슈팅 골로 조소현의 A매치 최다 출전 기쁨을 더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