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자작곡 'Snow Flower' 유튜브 5000만 돌파..KTH1 '기대 UP'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04.14 07:08 / 조회 : 3605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BTS) 뷔의 자작곡 'Snow Flower'가 유튜브 스트리밍 5000만 회를 돌파하며 최강 음원 파워를 과시했다.

뷔가 작사, 작곡, 프로듀싱 했으며 절친 픽보이(Peakboy)가 공동 프로듀싱과 피처링에 참여한 'Snow Flower(스노우 플라워)'는 2020년 12월 25일 크리스마스에 공개, 팬들에게 선사한 선물 같은 곡으로 뷔와 픽보이 각각의 보컬 매력이 돋보이는 재즈풍 캐롤이다.

image


최근 '뷔가 음악으로 그리는 풍경(음악은 어떻게 청춘의 흔적을 기록하는가)'이라는 위버스 매거진 인터뷰를 통해 뷔는 "겨울이 되면 생각이 포근해지고 깊어져요. 제가 태어난 계절이기도 하고, 또 저를 잘 표현할 수 있는 계절인 겨울에 아미들을 위한 곡을 빠르게 내려고 했어요. 워낙 모두가 힘든 시기이다 보니 따뜻한 가사를 쓰고 싶었어요. '올해는 여기저기 하얀 천사들이 많잖아' 이 구절은 피처링한 아티스트와 이야기하다 나온 아이디어인데,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계속 봉사해주시는 의료진분들에 대한 감사함을 담으려 했어요. 그리고 '차가운 계절 속에 네가 오는 건 이벤트'에는 너와 나의 추억이 나에게는 너무 큰 이벤트다, 제가 만든 이 노래가 누군가에게는 이벤트가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담았어요"라며 곡을 소개해 깊은 울림을 안겼다.

image
유튜브와 사운드 클라우드에 공개한 '스노우 플라워'는 유튜브 조회수를 기반으로 매주 발표하는 '뮤직 차트 & 인사이트'의 12월 25일부터 31일차 '한국 톱 송 100' 차트에서 진입곡 중 가장 높은 순위인 9위를 기록했다.

사운드 클라우드에서는 미국과 영국 동시 1위를 비롯, 'Hot & New' 차트의 '모든 음악 장르'에서 6일 연속 전 세계 1위를 차지했고, '전 세계 모든 음악 장르 톱 50' 차트 1위에 이름을 올리며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함께 작업했던 픽보이는 "뷔는 진짜 아티스트 답다. 이 친구가 그림도 그리는데 가사로 녹이려고 하더라. 저도 영향을 많이 받았고 신선했다"고 한 라디오 인터뷰에서 협업했던 뮤지션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아티스트로 뷔를 꼽아 눈길을 끌었다.

▶Snow Flower (feat. Peakboy) by V, BANGTANTV

한편 뷔는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자신이 작업한 다양한 느낌의 곡들을 소개해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으며, 올린 곡들은 음원을 삭제해 믹스테이프에 안 들어간다고 밝혀 아쉬움을 남겼다.

또 지난 3월 멤버들과 함께한 브이라이브에서 최근에 자신이 작업한 곡들에 대해 언급해 믹스테이프 발매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며 기다리는 팬들에게 행복감을 안겼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