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루찬스 무산' 최지만, 2타수 무안타.. 타율 0.205↓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6.03.21 09:08 / 조회 : 1791
  • 글자크기조절
image
최지만./AFPBBNews=뉴스1



대타로 출장한 최지만(25, LA 에인절스)이 만루 기회를 살리지 못하며 침묵했다.

최지만은 2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 주 서프라이즈에 위치한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서 '2016 메이저리그' 텍사스와의 시범경기에 교체 출장해 2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이로써 3경기 연속 무안타에 그친 최지만의 타율은 0.205로 떨어졌다.

최지만은 팀이 5-1로 앞선 6회초 2사 만루 상황에서 자니 지아보텔라를 대신해 타석에 들어섰다. 상대 투수 호세 발데스피나의 5구를 받아쳤지만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나고 말았다.

9회초 두 번째 타석에서는 선두 타자로 나와 유격수 뜬공에 그쳤다.

한편 에인절스는 텍사스에 5-1로 승리했다. 1번 타자 겸 우익수로 나선 텍사스의 추신수는 3타수 1안타를 기록하며 복귀 후 3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나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