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2] NC 김경문 감독 "2차전, 시리즈에서 가장 중요한 경기"

잠실=심혜진 기자 / 입력 : 2016.10.30 12:48 / 조회 : 1519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경문 감독.



NC 다이노스 김경문 감독이 2차전을 가장 중요한 경기라고 밝혔다.

김경문 감독은 3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포스트시즌' 두산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 2차전을 앞두고 "오늘 경기가 시리즈에서 제일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이겨야 당초 목표했던 1승 1패를 만든다. 그러면 좋은 분위기로 마산에서 경기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NC는 전날 두산과 연장 11회 접전 끝에 0-1로 패했다. 2차전도 동일한 라인업을 들고 나온 김 감독은 "이 라인업이 터져줘야 한다. 그래야 분위기를 탈 수 있다. 오늘 (장)원준이의 공을 잘 공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날 9회초 상황에서 선두 타자로 나온 박민우가 안타를 때린 후 2루까지 진루하다 아웃됐다. 이에 대해 김 감독은 "시도는 좋았다. 그런 시도가 있어야 한다. 처음부터 안전한 야구는 하지 않겠다고 했다. 상대 수비가 좋았다. 주루는 그래야 발전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